권역 책임의료기관 단대병원 공공의료본부 출범
9일 단국대병원서 출범식… 공공보건의료 지역 협력체계 구축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공공의료본부 출범식.  © 아산톱뉴스

 

충남도는 9일 단국대병원 공공의료본부와 함께 천안시 단국대병원 본관 5층 대강당에서 단국대병원(권역 책임의료기관) 공공의료본부 출범식을 개최했다.

 

도와 단국대병원, 보건복지부, 국립중앙의료원, 책임의료기관, 관련 기관·단체 관계자, 도민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번 행사는 권역 책임의료기관 지정서 전달식, 비전 선포식, 특강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 3월 보건복지부 주관 충남권역 책임의료기관 공모에서 신규 권역 책임의료기관으로 지정된 단국대병원은 매년 66000만 원의 운영비를 지원받아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사업을 추진한다.

 

주요 역할은 고난도 필수 의료 제공 권역 내 의료기관 간 협력체계 기획·조정 등이다.

 

단국대병원은 앞으로 원내 신설한 공공의료본부를 통해 필수의료협의체를 구성하고 각종 정부 지정센터(응급, 외상, 심뇌혈관질환센터 등)와 지역 보건의료기관 등을 연계해 공공보건의료 지역 협력체계 구축에 앞장선다.

 

또 권역 책임의료기관으로서 응급환자 이송·전원 퇴원환자 지역사회 연계 감염 및 환자 안전관리 등 협력사업도 추진한다.

 

이동유 도 복지보건국장은 이번 충남권역 책임의료기관 지정으로 단국대병원은 앞으로 도내 필수의료 구심점 역할을 할 것이라며 단국대병원과 함께 도내 필수의료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일 단국대병원장은 충남권역 책임의료기관으로서 지역 책임의료기관과 적극적인 연계 및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차질 없는 필수의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7/09 [18:58]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환경과학공원 ‘폭염 잡는 분수대’ 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