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제18회 국제 대학생 뮤지컬 페스티벌’서 대상 수상
공연영상학과서 제작한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
여주인공인 페기 소여 역의 윤여준 학생도 여우주연상 영광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제18회 DIMF 어워즈' 행사에서 대학생 뮤지컬 페스티벌을 마치고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순천향대학교 공연영상학과에서 제작한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가 제18회 대구 국제 뮤지컬 페스티벌(딤프 DIMF, Daegu International Musical Festival) 대학생 뮤지컬 페스티벌에서 영예의 대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여주인공인 페기 소여 역의 윤여준 학생도 여우주연상의 영광을 차지하며 겹경사를 누렸다.

 

지난 8() 저녁 730분에 열린 딤프 어워즈 및 폐막식에는 국내외의 치열한 예선을 거쳐 올해 딤프에 초대된 9개 대학이 참여해 자웅을 겨뤘다. 참가대학 중 8개 대학은 국내 소재 교육기관으로 순천향대와 중앙대, 단국대, 계명대, 경성대, 백석대, 청운대, 대구과학대이며, 해외에서는 중국 상하이의 상해시각대학이 참가했다.

 

딤프의 대학생 뮤지컬 페스티벌은 대뮤페라고도 불리는 대표적인 행사 중 하나다. 대학생들이 학교별로 참가해 전국 예선과 축제기간 내 본선을 통해 경쟁한다.

 

올해 대학생 뮤지컬 페스티벌에는 20여 개 대학이 예선에 참여해 9개 대학이 본선에 진출했다. 딤프에는 이 밖에 공식 초청작들과 해외작품들, 초연 무대를 꾸미는 창작지원작 프로그램 등이 있다.

 

대상을 수상한 순천향대학교의 브로드웨이 42번가는 전석 매진을 기록했을 정도로 올해 축제에서 큰 인기를 모았던 대학생 작품이다. 공연을 관람한 대구 관객들은 학생 공연이라고 보기 힘들 정도로 완성도가 높다”, “탭댄스가 쉽지 않았을 텐데 무대가 거의 완벽했다는 찬사를 보내기도 했다. 인터넷 블로그 등을 통해 뜨거운 열기를 확인할 수도 있다.

 

지난해까지 대구시장상이었던 딤프의 대학생 뮤지컬 페스티벌 대상은 올해부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으로 승격됐다. 우승 학교에겐 상금이 수여되며, 개인상 수상자에겐 브로드웨이 연수라는 특전도 주어진다.

 

순천향대 SCH미디어랩스 원종원 학장은 멋진 작품을 준비해 무대에 올려준 우리 학생들과 교수님에게 정말 감사드린다앞으로도 대한민국 뮤지컬계를 이끌어 가는 학과가 되도록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한편 DIMF 어워즈는 KBS1을 통해 오는 22일 오후 1135분에 전국 방영되며, 8월 중 KBS 월드를 통해 114개 국에 송출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7/09 [15:17]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환경과학공원 ‘폭염 잡는 분수대’ 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