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귀 아산시장, 집중호우 철저한 대응 주문
호우특보 중 재난안전상황실 방문해 대응상황 점검 후 “인명피해 예방 최우선” 강조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박경귀 아산시장이 지난 8일 재난안전상황실을 방문해 대응상황 점검 후 인명피해 예방을 최우선하라고 강조했다.  © 아산톱뉴스

 

박경귀 충남 아산시장이 단시간 호우가 집중된 지난 8일 밤 재난안전상황실을 방문해 비상근무 중인 관계 공무원을 격려하고, 호우 대비와 피해신고 상황을 보고 받았다.

 

공판석 안전총괄과장으로부터 상황을 보고 받은 박 시장은 인명피해 예방을 최우선으로 대처하고, 축사 등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한 대응을 주문했다.

 

또한 저수율 현황을 점검하면서 사전 방류를 통한 저수율 관리를 강조하고, “시간대별 강수량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과학적인 호우 대비가 이뤄질 것을 지시했다.

 

장마 기간인 7월 들어서면서 호우특보가 반복되고 있는 가운데 이날은 오전 830분부터 발효된 호우주의보가 오후 4시 해제됐고, 또다시 19시에 호의주의보 발효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가동됐다.

 

오후 7시부터 시작된 호우는 시간당 강우량이 최고 53mm(송악면), 3시간 강우량 67mm(신창면)에 이르는 집중호우로 인해 재난안전대책본부에는 피해 신고가 잇따랐다.

 

이날 비탈면 토사 유실, 주택·농경지·도로 침수 등 23건의 피해 신고가 접수됐으며, 이에 재난안전대책본부 54명이 즉각 대응해 현장 조사 및 조치를 완료했다. 특히 주택침수 신고 지역에 대해서는 대피 권고를 통해 인명피해 예방에 적극 나섰다.

 

시는 신고된 사안에 대해서는 현장 방문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7/09 [14:51]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환경과학공원 ‘폭염 잡는 분수대’ 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