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밸리 아산 제1회 오페라 축제’ 드디어 개막
오는 22일 국립오페라단 ‘잔니 스키키’ 첫 공연
2회차는 29일 도니제티의 오페라 ‘사랑의묘약’ 선봬
 
아산톱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국립오페라단의 <잔니 스키키>와 노블아트오페라단의 <사랑의 묘약> 공연 포스터.     ©아산문화재단

 

충남 아산시(시장 박경귀)는 일상에 지친 지역민들에게 문화예술을 통해 휴식과 감동의 시간을 선사코자 아트밸리 아산 제1회 오페라 축제를 개최한다.

 

1회차는 오는 22일 오후 3시 경찰인재개발원 차일혁홀에서 국립오페라단과 뉴서울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참여하는 푸치니의 잔니 스키키공연이 무대에 오른다. 2회차는 29일 도니제티의 오페라 사랑의묘약이 공연된다.

 

특히 국립오페라단은 1962년에 창단 이래 지난 60여 년 동안 오페라를 통해 대한민국 문화예술의 발전을 이끌어온 국내 최정상급 오페라단이다.

 

22일 첫 공연되는 잔니 스키키는 죽음 속에 감춰진 인간의 희화화된 욕망을 나타낸 작품으로 푸치니가 남긴 하나뿐인 코믹 오페라로 가족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이다.

 

박경귀 시장은 이번 12회 공연 전석 매진을 통해 오페라 공연에 대한 시민분들의 관심과 열정을 느낄 수 있었으며, 아산시는 시민분들의 문화예술 욕구를 충족시키고자 향후 추진되는 오페라 축제를 더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트밸리 아산 제1회 오페라 축제는 오페라를 사랑하는 시민들이 열의로 221회차 공연뿐만 아니라, 29일에 공연하는 2회차 공연도 모두 매진됐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6/21 [19:59]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환경과학공원 ‘폭염 잡는 분수대’ 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