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코로나19 위기단계 하향 조정 … ‘경계’→‘관심’
내달 1일부터 병원급 의료기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오는 51일부터 코로나19 위기 단계가 경계에서 가장 낮은 관심단계로 하향 조정된다고 밝혔다.

 

이번 위기 단계 하향은 지난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코로나19 위기 단계 하향 추진 방안' 발표에 따라 시행된다.

 

이에 따라 병원급 의료기관 및 입소형 감염취약시설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되고, 선제 검사가 권고로 바뀌게 된다. 또 확진자 격리는 5일 권고에서 증상 호전된 후 24시간 권고로 전환된다.

 

의료지원은 계절독감과 동일 수준으로 일반의료체계 편입을 목표로 하되, 고위험군을 위한 검사·치료비 부담은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조정된다.

 

감시·대응체계는 한시적 운영하던 양성자 감시를 중단하고 독감 등 기타 호흡기 감염병과 함께 호흡기 표본감시체계로 전환한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방역 정책에 적극 협조해 준 시민들 덕분에 코로나19 팬데믹을 극복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일상생활에서 개인 방역 수칙을 잘 준수해 주시길 바라며, 향후 발생할 신종감염병 등에 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4/25 [16:31]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아산시, 15일 ‘아트밸리 아산 제1회 행복힐링콘서트’ 개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