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휠스파워농구단, 아트밸리 아산 제8회 온양온천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 ‘우승’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아산휠스파워농구단’이 온양온천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아산휠스파워농구단 선수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한국지체장애인협회 아산시장애인복지관(관장 윤정문)에서 운영하는 아산휠스파워농구단(이하 휠스파워)이 아트밸리 아산 제8회 온양온천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온양온천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는 올해 남자 7개, 여자 2개 총 9개의 남녀 휠체어농구팀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아산장애인국민체육센터 다목적체육관에서 진행됐다.

 

휠스파워는 7개의 휠체어농구팀과 경쟁을 펼친 끝에 4전 전승을 기록하며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조별 예선전에서 인천아이리스휠체어농구단과 울산광역시휠체어농구단을 모두 꺾고 조 1위로 준결승에 진출한 휠스파워는 준결승전에서 고양파이브휠스를 46대 38로 완파하고 결승전에 진출했다. 

 

결승전에서는 작년 우승 팀인 대전광역시휠체어농구단을 50대 37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아산휠스파워농구단은 제1회 온양온천배 전국휠체어농구대회 우승 후 8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2관왕을 달성했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아산휠스파워농구단은 다시 한번 그들의 강력한 실력을 입증했다.

 

최용윤 아산휠스파워농구단 감독은 “선수들이 열심히 준비한 덕분에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매우 기쁘다. 모든 선수들이 하나로 뭉쳐 최선을 다해준 덕분에 이룬 성과”라며 “앞으로도 더 많은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대회는 휠체어 농구의 인지도 상승과 장애인 스포츠의 발전에 큰 기여를 했으며, 모든 참가팀들이 열정을 다해 경기에 임하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아산휠스파워농구단의 우승은 많은 사람들에게 큰 감동을 줬고, 장애인 스포츠의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주는 계기가 됐다.

 

아산휠스파워농구단에 참여를 원하는 장애인은 꿈의스포츠팀장 최용윤에 문의(041-545-7727, 7710)하면 된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7/09 [14:34]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환경과학공원 ‘폭염 잡는 분수대’ 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