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서대 졸업생 장도원 씨, 건축사 시험 ‘최연소 합격’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장도원 건축사.  © 아산톱뉴스

 

호서대학교(총장 강일구)는 건축학과 16학번 장도원 졸업생이 2024년 첫 건축사 시험에 최연소 합격을 했다고 밝혔다.

 

장 씨는 2021년도에 호서대학교 건축학과(5년제)를 졸업한 후, 2024년까지 동우건축사사무소에서 재직하면서 실무수련을 했다.

 

장 씨는 학교에서의 다양한 활동은 사회에서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교수님들의 가르침과 선배님들의 격려는 사회생활에서 중요한 지원이 된다열심히 학교생활을 해 사회에서 인정받는 사람이 되기 위해 지금부터 충분히 학교생활을 즐기며 자기 계발에 힘쓰길 바란다고 후배들에게 조언했다.

 

건축학과 학과장 강지은 교수는 장도원 졸업생은 학창시절 때에도 건축설계에 우수한 성적을 냈으며, 학부생 조교, 공모전 참여 등 다양한 학과 활동을 적극적으로 참여한 학생이었다장도원 졸업생의 성과로 후배들에게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다고 생각된다고 말했다.

 

호서대 건축학과는 2009년부터 건축학교육인증을 매번 최고등급으로 수여했다.

 

매년 40여 명의 졸업생을 배출하고 있으며, 졸업생들은 꾸준히 건축사 시험에 합격하고 있다.

 

2024년 건축사 시험에는 장 씨를 포함해 김나영, 김준기, 노현석, 송민희, 이용호, 이현아, 유희정 등 다수의 졸업생들이 건축사 시험에 합격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7/02 [16:08]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환경과학공원 ‘폭염 잡는 분수대’ 인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