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선수단, 전국소년체육대회 역대 최고 성적 거둬
금 42개, 은 32개, 동 51개, 총 125개로 최다 메달 획득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핸드볼 8강 경기 전 천안여자중학교 핸드볼 선수들 격려 모습.  © 충남교육청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전라남도에서 개최된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185개 교에서 학생선수 786, 임원 721, 1207명이 참가해 금메달 42, 은메달 32, 동메달 51개를 획득해 총 125개의 메달로 대회 참가 이래 최고의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 충남 학생 선수들은 여러 종목에서 눈부신 성과를 거뒀다.

 

역도 종목에서는 성환중학교 정혜담(2학년), 홍주중학교 박산해(3학년), 성환중학교 위세영(3학년)이 모두 3관왕에 올랐고, 부별 신기록을 포함해 대회신기록 7개를 세우며 출전한 체급의 모든 학생 선수가 메달을 획득했다.

 

요트 종목도 전 종목에서 메달을 차지했다. 특히 전교생이 46명인 오가초등학교는 5·6학년 남학생 6명으로 배구 종목에 출전해 메달을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충남교육청은 이러한 성과가 학생 선수들의 노력과 지도자들의 열정, 학교 관리자의 관심과 지원 덕분이라고 평가했다.

 

또한 충남교육청과 충남체육회, 회원종목단체, 시군체육회 간 긴밀한 협력체제를 구축해 우수 선수를 조기에 발굴하고, 대회 준비 과정에서 결과보다는 과정을 중요시하는 훈련 분위기를 조성해 즐겁게 운동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든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충남교육청은 체육인재선발대회 개최, 학생선수 운동적성검사 지원, 현대화 훈련장비 지원, 운동부 훈련시설 개선 사업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김지철 교육감은 최고의 성적과 안전한 대회 참가를 위해 지원해 준 학부모, 학교 관계자, 종목단체 임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학생 선수들이 자존감을 높이고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24/05/29 [13:20]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하루 빨리 영농에 복귀할 수 있기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