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정치/행정   시사   교육/체육/문화   피플인   종합/특집   칼럼/기고   사설
편집  2020.09.20 [13:04]
뉴스
정치/행정
시사
교육/체육/문화
피플인
종합/특집
칼럼/기고
사설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부음
혼인
행사
개업
부동산 삽니다
중고차 삽니다
사고팔고 삽니다
자유기고
토론마당
사랑방
모임
아이들방
회사소개/인사말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기자윤리실천
기자회원 약관
청소년보호정책
지역신문의 미래
기사제보
HOME > 뉴스 > 교육/체육/문화
“저희 과거시험 보러 왔습니다”
외국인 교환학생들 짚풀문화제서 조선시대 ‘향시’ 체험하며 한국 역사·문화 배워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rss band

▲ 지난 20일 충남 아산시 송악면 외암마을에서 열린 짚풀문화제에서 ‘조선시대 과거시험 체험 및 재현’에 순천향대 영어권 교환학생 10여명이 참가해 선비 복장으로 과거시험을 체험하고 재현에 참가하며 즐거워 하고 있다. 사진 오른쪽부터 가브리엘라(여. 미국), 넬슨(남. 카메룬 흑인), 알렉산더(남, 미국), 바바라(맨앞 기운데 여, 미국) 아나스타샤(여, 러시아).     © 아산톱뉴스

외국인 교환학생들이 지역의 전통 문화축제를 찾아 이색 역사문화체험을 갖고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는 계기를 가졌다.

순천향대(총장 손풍삼) 영어권 외국인 교환학생 10여 명은 지난 20일 인근 지역 아산시 송악면 외암마을에서 열린 ‘제13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에 참가해 ‘조선시대 과거시험 체험 및 재현’에 참가했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아산시 송악면 외암리민속마을 일원에서 ‘짚과 풀’을 주제로 열린 이 문화제의 다양한 프로그램 중 하나로, 둘째 날(20일) 오후 1시부터 약 1시간동안 진행됐다.

외국인 학생들에게 과거시험을 보는 직접 체험을 통해 한국의 역사적 전통문화를 알리고 배우게 하기 위한 교육적 차원에서 마련했다.

이날(20일) 낮 12시. 충남 아산시 송악면 외암마을 주무대 앞 과거시험장엔 도포를 입고 유건(儒巾)을 쓴 외국인 유생(儒生)들이 나타나자 축제장을 찾은 일반인들과 학생들에게 인기를 끌었다.

이들 외국인 학생들은 10분 전부터 자리에 앉아 대기하고, 현장에서 직접 참가를 신청한 청소년 44명이 차례차례 입장하고 조선시대 과거시험에 응시했다.

“임금님 납시오.”

▲ 지난 20일 열린 아산 외암마을 짚풀문화제에서 조선시대 과거시험에 응시한 순천향대 외국인 유생 넬슨(가운데 흑인, 카메룬 출신)에게 시험관이 질문하자 익살스런 표정으로 대답하자 함께 응시한 유생들이 주목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1시가 되자 과거시험을 알리는 징소리와 함께 시험관 2명과 보조 감독관 3명이 입장하고, 이어서 임금이 등장해 자리에 앉자 과거시험이 시작됐다.

과거시험장의 선비복장의 청소년 유생들과 외국인 학생들은 과거시험에 대한 주의사항을 듣고 이어서 ▲팔문팔답: 아산과 외암마을에 대한 퀴즈를 문답식으로 풀고 ▲시험관이 제시한 주제를 갖고 한지와 붓펜을 이용해 ‘시’를 짓고 ▲부채 위에 조선 선비처럼 그림을 그렸다.

약 1시간에 걸쳐 과거시험이 진행되는 동안 동행한 학부모들이 응시생들에게 답을 알려주자 시험관들이 ‘응시한 유생에게 곤장을 친다’고 엄포를 놓는 등 폭소를 자아내면서 이를 지켜보는 관람객들로부터 인기를 끌었다.

과거시험 후 3명의 장원급제자 중 전통부채에 외암마을의 기와집을 그려 넣어 그림솜씨를 인정받은 순천향대 교환학생인 미국 샌프란시스코 시티칼리지(City College of San Francisco)의 바바라 (여·23·Barbara Capilos) 씨가 외국인 학생들을 대표해 장원급제를 했다.

이날 조선시대 과거시험 체험과 재현에는 순천향대 외국인 교환학생 10여 명을 비롯해 총 50명이 과거를 치렀다.

▲ 지난 20일 열린 아산 외암마을 짚풀문화제에서 조선시대 과거시험에 응시한 순천향대 외국인 유생들이 함께 응시한 초등 유생과 인사말을 건네며 즐거워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바바라 씨는 "한국의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기쁘고, 특히 한국의 전통 의상인 도포를 입고 유건을 쓰고 시험 보는 행사를 체험한 것이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또 다른 교환학생 알렉산더(미국·21·Alexander Gayman) 씨도 “한국의 전통적인 시험 방식이 매우 신기하고, 흥미로웠다. 한국에 이런 시험이 있었다는 사실에 관심을 갖고 참여했는데, 모두 함께 모여 바닥에 앉아 시험을 보는 것이 재미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대학 관계자는 “농경문화가 어우러진 지역문화제를 통해 외국인 학생들이 조선시대 인재 등용문인 과거시험을 직접 체험해 봄으로써 한국의 역사를 깊이 있게 배우는 좋은 계기가 됐다”라고 말했다.

이날 축제장에서 외국인 학생들은 벼를 탈곡하는 과정을 체험해 보고 떡메치기 등을 통해 ‘쌀’이 얻어지는 과정과 전통 상례, 제례 등 축제장 곳곳을 둘러보면서 한국사회의 농경문화를 깊이 있게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기사입력: 2012/10/22 [19:26]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짚풀문화제] 아산시, 2020년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취소 박성규 기자 2020/09/03/
[짚풀문화제] 아산시, 제20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폐막 박성규 기자 2019/10/21/
[짚풀문화제] ‘제20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개막 임박 박성규 기자 2019/10/01/
[짚풀문화제] 아산시, ‘제19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내달 12일 개막 방재권 객원기자 2018/09/17/
[짚풀문화제] 아산 ‘짚풀문화제’ 성료 아산톱뉴스 2017/10/23/
[짚풀문화제] 이번 주말엔 500년 전통과 세월이 머금은 그곳으로… 조상현 시민기자 2017/10/16/
[짚풀문화제] 아산시 송악 짚풀문화제 성료 아산톱뉴스 2016/10/17/
[짚풀문화제] 아산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폐막 아산톱뉴스 2015/10/19/
[짚풀문화제] 아산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오늘 개막 ‘팡파르’ 아산톱뉴스 2015/10/16/
[짚풀문화제] “오우∼ 뷰티풀! 원더풀!” 아산톱뉴스 2015/10/11/
[짚풀문화제] 순천향대 외국인 유학생, '짚풀문화' 체험… "좋아요∼" 아산톱뉴스 2014/10/11/
[짚풀문화제] ‘짚풀문화제’, 사전홍보로 인사동 ‘사로 잡았다’ 아산톱뉴스 2014/10/07/
[짚풀문화제] 아산 ‘짚풀문화제’ 오는 10일 개막 ‘팡파르’ 박성규 기자 2014/10/06/
[짚풀문화제] “저희 과거시험 보러 왔습니다” 박성규 기자 2012/10/22/
[짚풀문화제] 신나는 3일간의 조선시대 여행에 관광객들 매료 박성규 기자 2012/10/22/
[짚풀문화제] 개봉 박두 ‘제13회 짚풀문화제’ 서울 홍보 성료 박성규 기자 2012/10/16/
[짚풀문화제] 외암골 사람들이 서울나들이에 나선다 박성규 기자 2012/10/13/
[짚풀문화제] 아산 외암민속마을에서 가을과 조상의 얼 느끼세요 박성규 기자 2012/10/04/
[짚풀문화제] “별거 아니지만 짜증나네요!” 아산톱뉴스 2011/10/17/
[짚풀문화제] 다양한 짚풀의 세계를 체험해보세요 아산톱뉴스 2010/10/01/

“통행 금지합니다”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인사말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기자윤리실천기자회원 약관청소년보호정책지역신문의 미래광고/구독 안내 및 신청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발행처 : 아산톱뉴스닷컴 ㅣ (31521)충남 아산시 삼동로 34 (한라동백@ 102동 1710호)ㅣ전화: 041-534-3001ㅣ팩스: 041-534-3001
발행ㆍ편집인 박성규ㅣ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성규ㅣ이메일 : qkrtjdrb625@hanmail.ne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충남 아00068 ㅣ 사업자등록번호: 312-28-20878 l 후원계좌: 농협중앙회 301-0024-1056-51(예금주: 박성규)
발행연월일: 2009년 7월3일 ㅣ 등록연월일: 2010년 3월10일
Copyright ⓒ 2009.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qkrtjdrb625@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아산톱뉴스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