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아산 AI 발생… 9일, 둔포 농가 H5형 확진
해당 농가 살처분 명령과 가축전염병 초동대응 조치 끝마쳐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9일, 박경귀 아산시장이 둔포 소재 AI 발생 현장을 찾아 현장상황을 점검하고 농가와 현장 대응 인력들을 격려했다.  © 아산톱뉴스

 

급성 바이러스성 가축전염병인 AI(조류인플루엔자)9일 충남 아산시 둔포면 소재 농가에서 발생한 가운데, 박경귀 시장이 현장을 찾아 현장상황을 점검하고 농가와 현장 대응 인력들을 격려했다.

 

아산시는 AI 특별방역기간동안 진행되는 가금농가 정기검사에서 H5형이 확진됐고, 해당 농가에 대해 살처분 명령과 가축전염병 초동 대응 조치를 끝마친 상황이라고 밝혔다.

 

조류인플루엔자(AI, Avian Influenza)는 바이러스의 감염에 의해 닭, 오리, 야생조류에서 발생하며 드물게는 사람에게서도 발생하는 급성 바이러스성 전염병으로, 매년 가금농가에 막대한 피해를 입힌다.

 

박 시장은 현장에서 방역조치 상황 보고를 받고 추가 AI 확산방지를 위해 비상방역 상황실을 지속 운영하고, 이동통제초소 설치, 소독시설관리에 철저를 기해주길 바란다가금 농장에서도 철저한 차단방역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는 발생농장 앞 농가통제초소(2개 소)를 설치해 사람·차량의 출입을 통제해 가축전염병의 확산을 방지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24/02/09 [19:08]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노량’ 김한민 감독 “이순신 장군의 도시 아산은 개인적으로 특별한 도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