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0.02.23 [03:03]
톱뉴스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부음
혼인
행사
개업
부동산 삽니다
중고차 삽니다
사고팔고 삽니다
자유기고
토론마당
사랑방
모임
아이들방
회사소개/인사말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기자윤리실천
기자회원 약관
청소년보호정책
지역신문의 미래
기사제보
HOME > 톱뉴스 >
7일, 신종 코로나 확진 1명 추가… 국내 총 24명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rss band

 

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환자가 1명 추가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7일 오전 9시 현재, 1130명의 조사대상 유증상자(의사환자 포함)에 대해 진단검사를 시행했으며, 현재까지 24명 확진, 842명 검사 음성으로 격리해제, 264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24번째 환자(·28·한국인)는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충남 아산)에서 생활 중 인후통 증상으로 검사를 실시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으며, 국립중앙의료원에 입원했다.

 

이날 오전까지 확진자의 접촉자는 총 1386(1083명 격리)으로, 이 중 9명이 환자로 확진됐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현재까지 진행된 19번째부터 23번째 환자에 대한 역학조사 경과를 발표했다.

 

19번째 확진자(·36·한국인)의 접촉자는 현재까지 54명이 확인됐고, 접촉자에 대해서는 자가격리 등 조치 중이다.

 

환자는 증상 발현 1일 전부터 격리 시점까지 음식점, 쇼핑몰, 호텔 등을 방문했으며, 방문한 장소 및 접촉자에 대해 추가 조사 중이다.

 

20번째 확진자(·41·한국인)15번째 확진환자의 접촉자(가족), 증상 발현 1일 전부터 격리 시점까지 접촉한 대상자가 15번째 확진자의 접촉자와 동일해 현재까지 추가 접촉자는 확인되지 않았다.

 

21번째 확진자(·59·한국인)6번째 확진환자의 접촉자(지인), 현재까지 접촉자 7명이 확인돼 자가격리 등 조치 중이다.

 

환자는 증상 발현 1일 전부터 격리 시점까지 교회 등을 방문했으며, 방문한 장소 및 접촉자에 대해 추가 조사 중이다.

 

22번째 확진자(·46·한국인)16번째 확진환자의 접촉자(가족), 현재까지 확인된 증상은 없으며, 접촉자 1(가족)은 검사 결과 음성이었다.

 

23번째 확진자(·57·중국인)는 중국 우한시에서 지난 123일 국내로 입국한 자로, 우한 입국자 전수조사 대상자였다.

 

환자는 지난 3일부터 증상이 발생했으며, 증상 발현 1일 전부터 격리 시점까지 백화점, 대형마트 등을 방문했고, 방문한 장소 및 접촉자에 대해 추가 조사 중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일선 의료기관의 진단검사 시행 관련, 사례정의 등에 대해서도 추가로 안내했다.

 

현재 지역사회 유행이 발생하고 있는 국가는 중국이고, 그 외 국가는 아직까지 광범위한 유행이 발생하고 있다고 판단하기는 정보가 제한적이므로, 의료진이 의사환자 분류 시 해외 여행력 뿐만 아니라, 위험요인 노출력, 임상증상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주기를 당부했다.

 

해당 국가 여행 시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과의 접촉, 지역사회 유행이 발생하고 있는 중국인 참석이 많았던 행사 참석 여부 등 역학적 연관성과 원인 불명 폐렴 등 임상증상을 고려해 주길 당부하고, 병원을 내원한 환자분들도 막연한 불안감으로 검사를 받으실 필요는 없으므로, 담당 의료진의 전문적 판단을 신뢰해 줄 것을 부탁했다.

 

아울러 현재 검사가능 건수는 일일 3000여 건이고, 순차적으로 확대를 해나가고 있는 만큼 당분간 검사를 원하는 모든 국민들께 적용할 수는 없는 상황에 대해 이해도 부탁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의료기관(약국 포함)은 수진자자격조회 (건강 보험자격), ITS (해외여행력 정보 제공프로그램), DUR (의약품 안전 사용서비스)를 적극 활용하는 한편, 접수, 문진, 처방조제 단계별로 내원 환자 해외 여행력 확인을 철저히 해달라고 강조했다.

 

또한 원인 불명의 폐렴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중국 여행력이 없더라도 의사의 판단에 따라 관할 보건소 신고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배제를 위한 검사 등을 시행할 것을 권고했다.

 

이와 함께 최근 14일 이내 중국을 방문한 뒤 입국한 경우 관할 보건소의 모니터링 등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강조하고, 가급적 외부 활동을 자제하고 손씻기, 기침 예절 준수 등 개인 위생을 철저히 하면서 발열과 호흡기 증상 발현 여부를 스스로 면밀히 관찰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발열과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 선별진료소가 있는 의료 기관을 방문하거나, 관할 보건소, 지역 콜센터 (지역번호+120) 또는 질병관리본부 상담센터(1339)로 상담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접촉자 관리조치 강화에 따라 자가격리 대상자의 증가도 예상 되는 만큼, 자가격리자 생활수칙도 안내했다.

 

격리된 장소 외 외출은 삼가고, 가능하면 화장실 등이 있는 독립된 공간에서 혼자 생활하며, 침구류·식기류 등은 개인 물품을 사용해야 한다.

 

함께 지내는 가족 또는 동거인 등은 격리대상자의 공간에 출입은 삼가고, 침구류·식기류 등을 반드시 따로 사용하며, 격리대상자와 대화할 때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거리 간격을 둔 상태에서 대화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일반 국민들에게는 손씻기 철저, 기침 예절 준수 등 일상 생활에서 감염병 예방수칙은 꼭 지켜달라고 당부하고, 의료기관 에서 실시하고 있는 면회객 제한 등 감염관리 조치에도 적극 협조해 줄 것도 거듭 당부했다.


기사입력: 2020/02/07 [17:21]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신종 코로나] ‘코로나19’ 확진자 22일 오전 9시 이후 87명 추가… 국내 총 433명 박성규 기자 2020/02/22/
[신종 코로나] 아산시, 세종시 ‘코로나19’ 확진자 거친 곳 방역 조치 완료 박성규 기자 2020/02/22/
[신종 코로나] ‘코로나19’ 확진자 아산서 수일간 생활… ‘지역 들썩’ 박성규 기자 2020/02/22/
[신종 코로나] <속보> ‘코로나19’ 자고 일어나면 잇따라 무더기 속출 박성규 기자 2020/02/22/
[신종 코로나] <속보> ‘코로나19’ 확산 비상 확진자 오늘 오후 48명 추가… 총 204명 박성규 기자 2020/02/21/
[신종 코로나] ‘코로나19’ 또 다시 무더기 확진… 첫 사망자도 발생 박성규 기자 2020/02/21/
[신종 코로나] ‘코로나19’ 확진자 밤새 또 52명 무더기 추가… 국내 총 156명 박성규 기자 2020/02/21/
[신종 코로나] <속보> 20일 오후, ‘코로나19’ 22명 추가 확진… 국내 총 104명 박성규 기자 2020/02/20/
[신종 코로나] 급류 탄 ‘코로나19’ 전국 확산 시작되나 박성규 기자 2020/02/20/
[신종 코로나] <속보> ‘코로나19’ 밤새 확진 환자 31명 추가 박성규 기자 2020/02/20/
[신종 코로나] <속보> 19일 오후, ‘코로나19’ 5명 추가 확진… 국내 총 51명 박성규 기자 2020/02/19/
[신종 코로나] 19일, ‘코로나19’ 15명 무더기 추가 확진… 국내 총 46명 박성규 기자 2020/02/19/
[신종 코로나] 18일, 코로나19 확진 1명 추가… 국내 총 31명 박성규 기자 2020/02/18/
[신종 코로나] 16일, 코로나19 확진 또 1명 추가… 국내 총 30명 박성규 기자 2020/02/17/
[신종 코로나]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우한 교민 16일 전원 퇴소 박성규 기자 2020/02/16/
[신종 코로나] 16일, 코로나19 확진 1명 추가… 국내 총 29명 박성규 기자 2020/02/16/
[신종 코로나] 1·2차 입국 우한교민 701명중 699명 격리 해제 박성규 기자 2020/02/15/
[신종 코로나] “치유의 도시 아산서 건강하게 다시 만나자” 박성규 기자 2020/02/15/
[신종 코로나] 1·2차 우한 귀국 국민 이번 주 퇴소 예정 박성규 기자 2020/02/14/
[신종 코로나] “여려분들의 노력과 희생에 감사, 기억하고 응원하겠다” 박성규 기자 2020/02/14/

[포토뉴스] 지역경제 살리기에 나선 공무원들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인사말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기자윤리실천기자회원 약관청소년보호정책지역신문의 미래광고/구독 안내 및 신청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발행처 : 아산톱뉴스닷컴 ㅣ (31521)충남 아산시 삼동로 34 (한라동백@ 102동 1710호)ㅣ전화: 041-534-3001ㅣ팩스: 041-534-3001
발행ㆍ편집인 박성규ㅣ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성규ㅣ이메일 : qkrtjdrb625@hanmail.net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충남 아00068 ㅣ 사업자등록번호: 312-28-20878 l 후원계좌: 농협중앙회 301-0024-1056-51(예금주: 박성규)
발행연월일: 2009년 7월3일 ㅣ 등록연월일: 2010년 3월10일
Copyright ⓒ 2009. 아산톱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qkrtjdrb625@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아산톱뉴스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