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귀 아산시장 “시정연계 국비확보 사업, 추가발굴” 강조
주간간부회의서 지시… 탕정2지구, 부서별 적극적인 ‘창의적 의견’도 주문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주간간부회의 전경.  © 아산톱뉴스

 

박경귀 충남 아산시장이 26일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주간간부회의에서 추가로 국비를 확보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 시책을 적극 분석해 시정과 연계한 도전 분야를 발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박 시장은 부서별 정부예산 확보 추진계획을 일일이 점검한 뒤 보완 사항을 지시하며 이같이 밝혔다.

 

박 시장은 올해 우리의 정부예산 확보 목표는 정부의 예산축소 기조에 맞춰, 지난해 1조 원보다 하향한 9128억 원으로 설정했다그럼에도 각 부서는 성공 가능성이 있는 신규사업을 더 찾아서 도전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박 시장은 부서별로 들여다보면, 시정과 관련 있는 정부의 사업을 분석하고 국비를 보전받기 위해 다양하게 고민한 흔적이 보인다. 반면 이런 신규사업 발굴 노력이 부족한 부서도 있다고 독려했다.

 

그는 이어 부서별 업무와 관련된 정부 부처의 사업을 면밀히 분석해 도전할 수 있는 사업은 더 추가로 발굴해 주길 당부드린다고 재차 중요성을 주지시켰다.

 

박 시장은 또 탕정2지구 도시개발사업 실시설계와 관련해서도 부서별 적극적인 노력을 주문했다.

 

박 시장은 “LH가 실시설계를 주도하겠지만, 우리가 먼저 요구하지 않으면 기계적인 계획이 세워질 가능성이 높다아산 실정에 맞는 창의적인 변형이 필요하다. 그런 의미에서 전부서가 협조해 최상위 신도시 콘셉트를 반영한 창의적인 주문을 적극적으로 제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박 시장은 온양온천역 앞 족욕 시설의 활성화 대책도 언급했다.

 

박 시장은 방치돼 온 시설을 365일 가동하도록 살려냈는데, 안내 현판이나 역 이용객들의 눈길을 끌 수 있는 장치가 부족하다신발과 양말을 벗을 수 있는 공간과 비가림 시설, 물을 닦을 수 있는 1회용 타올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박 시장은 먹거리재단, 학교급식 직영 준비 만전 시청 직원 인원 조정 및 조직진단 협조 외암민속마을 주민 전용 주차장 건설 등 차없는 거리 계획 수립 도로파손 전수조사 및 보수 조치 지역 레미콘 업체 담합 단속 시 주관 행사, 총선 관련 정치적 중립 유지 등을 당부했다. 


기사입력: 2024/02/26 [20:17]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아산 음봉농협, 호서대 대학생과 농촌 봉사활동 적극 추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