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환경부 탄소중립도시 예비후보지 선정
환경부 오는 9월 최종 대상지 결정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아산시 탄소중립 공동협약식.  © 아산톱뉴스

 

충남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정부 신성장 4.0 전략에 따른 탄소중립도시(Net-Zero City) 예비 후보지에 선정됐다.

 

탄소중립은 대기 중 온실가스 농도 증가를 막기 위해 인간 활동에 의한 배출량을 감소시키고, 흡수량을 증대해 순 배출량이 ‘0’이 되는 것을 의미한다. 탄소중립도시는 이러한 탄소중립 기술을 적용해 지역 주도의 특화모델을 구현하는 것이다.

 

이번 사업은 정부의 신성장 4.0 전략’ 15대 프로젝트 중 환경부에서 추진하는 것으로, 사업 기간은 2030년까지다. 탄소중립도시 최종 대상지에 선정되면 지자체가 주도하고 민간이 참여해 지역 실정에 맞는 탄소중립 이행 도시모델을 구축하게 된다.

 

시는 탄소중립도시 조성 사업에 참여하기 위해 작년 10월 환경부에 참여의향서를 제출했고, 12월 말 전국 98개 지자체 중 39개 소가 예비후보지로 선정됐다.

 

환경부는 오는 6월 말까지 탄소중립도시 사업추진 계획서를 받아 1차 서면평가 및 현장실사, 2차 제안내용 발표 등 경진대회를 거쳐 9월 최종 대상지를 결정할 계획이다.

 

시는 탄소중립도시 최종 선정을 위해 우리 시 실정에 맞는 정책들을 담은 사업추진 계획서를 환경부에 제출할 예정이다.

 

박경귀 시장은 아산시가 최종 대상지로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시민과 함께 탄소중립도시 조성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4/02/15 [13:16]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아산 음봉농협, 호서대 대학생과 농촌 봉사활동 적극 추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