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찾은 김태흠 충남지사, 박경귀 시장과 설 명절 ‘민심 청취’
8일 온양온천시장 및 아동양육시설 아인하우스 등 방문 민생 탐방
 
박성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naver band
광고

 

▲ 김태흠 지사(오른쪽에서 두 번째)와 박경귀 시장(세 번째)이 함께 온양온천시장에서 설 성수품을 구입하는 모습.  © 아산톱뉴스

 

김태흠 충남지사가 아산을 찾아 민심을 청취했다.

 

김 지사는 설 명절 연휴 전날인 8일 오후, 박경귀 아산시장과 함께 온양온천시장과 아동양육시설 아인하우스를 방문해 시민들과 소통하며 민생현장을 살폈다.

 

먼저 온양온천시장을 찾은 두 사람은 오은호 상인회장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함께 온 공직자들과 설 성수품을 구입하면서 물가동향을 살폈다.

 

이번 방문은 설 명절을 맞아 최근 세계적인 경기침체와 고금리·고물가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전통시장 상인들을 격려하고,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 분위기를 조성키 위해 기획됐다.

 

1974년 문은 연 온양온천시장은 367개 점포에 780여 명의 상인이 종사하고 있다. 최근 주차환경개선 사업과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및 경영현대화 사업으로 223억 원이 지원됐으며, 올해 문화관광형 시장과 시장경영패키지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날 박경귀 시장은 지역경제 살리기의 근간은 전통시장 활성화다. 앞으로 전통시장 활성화에 적극 지원하겠다더 많은 시민들이 온양온천시장을 방문하도록 상인들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태흠 지사 역시 경제가 어려운 이때, 상생의 지혜를 모아 합리적인 해결 방안을 찾는 노력이 필요하다도에서도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격려했다.

 

이어 두 사람은 아산 관내 위치한 아동양육시설 아인하우스로 향해, 원아들과 임직원들을 격려하고 소고기와 생필품 등 후원물품을 전달했다.

 

▲ 아인하우스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아산톱뉴스

 

박 시장은 아산시민이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그늘 복지 없는 도시를 위해 소외된 이웃들에게 관심을 갖고,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즐겁고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내길 기원한다충남의 미래를 이끌어 갈 아동들이 올바르게 성장하도록 도 차원에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동 40명이 생활하는 아인하우스는 1957년 뿌렌나애육원으로 시작해 2006년 환희애육원으로 이름을 변경했다가 2018년부터 지금의 명칭을 사용 중이다


기사입력: 2024/02/08 [17:34]  최종편집: ⓒ 아산톱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과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노량’ 김한민 감독 “이순신 장군의 도시 아산은 개인적으로 특별한 도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